적벽강서 부안 한 바퀴… 조개껍질과 사랑에 빠진 노총각 | KBS 220416 방송

재생 0| 등록 2022.04.16

▶ 변산의 명승지, 적벽강 채석강과 더불어 부안의 절경으로 꼽히는 적벽강. 변산반도에서 서해바다 쪽으로 가장 많이 돌출된 …

▶ 변산의 명승지, 적벽강 채석강과 더불어 부안의 절경으로 꼽히는 적벽강. 변산반도에서 서해바다 쪽으로 가장 많이 돌출된 지역에 위치한 해안 절벽이다. 송나라 시인 소동파가 즐겨 찾았던 적벽강과 닮았다고 하여 그 이름을 따왔다는데. 부안을 찾는 관광객이라면 1순위로 찾는 명승지이지만, 이곳 주민들에겐 그저 삶의 터전이다. 적벽강을 배경 삼아 바지락을 캐는 어머니들을 만난다. 적벽강을 뒤로 하고, 노란 유채꽃이 막 피어나기 시작하는 산책로를 따라 언덕길을 오르면 칠산바다를 수호하는 신을 모신 수성당에 이른다. 수성당에서 드넓은 변산 앞바다를 굽어보며 부안 한 바퀴를 시작한다. ▶ 조개껍질과 사랑에 빠진 노총각 격포리의 어촌 마을을 걷다가 담벼락에 닭과 부엉이가 옹기종기 올라가 있는 집을 발견한다. 자세히 보니 각기 다른 모양의 조개껍질을 하나하나 붙여 만든 조개 인형이다. 이 집에는 조개껍질과 사랑에 빠져 12년째 조개껍질만 만진다는 노총각이 살고 있다는데. 횟집에서 일하면서 버려지는 조개껍질이 아까워, 주워다가 동물 인형을 하나둘 만들기 시작한 조성술 씨. 만들다 보니 어느새 방 전체가 조개껍질 인형으로 가득 채워졌단다. 연로한 어머니는 50이 넘은 나이에 장가도 안 가고 조개껍질만 만지는 성술 씨가 답답하기만 하다는데. 고향 바다에 대한 애정으로 버려지는 조개껍질에 생명을 불어넣는 조성술 씨의 동심 가득한 작품들을 만나본다.

영상물 등급   모든 연령 시청가
방영일           2022. 04. 16
카테고리       교양

더보기

당신이 좋아 할 만한 영상

  • TV조선
  • MBN
  • CHANNEL A
  • Jtbc
  • CJ ENM
  • KBS
  • MBC
  •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