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렇게 가족이 된다, 할랄 식료품점의 어느 부부 | “안산 다문화특구 72시간”

재생 0| 등록 2020.11.23

다큐멘터리 3일 (일요일 밤 11시 5분 KBS 2TV) “그들도 우리처럼 - 안산 다문화특구 72시간” (2020.11.2…

다큐멘터리 3일 (일요일 밤 11시 5분 KBS 2TV) “그들도 우리처럼 - 안산 다문화특구 72시간” (2020.11.22 방송) 추운 날씨와 코로나19의 여파에도 원곡동의 활기는 꺼지지 않는다. 바로 꿈과 사랑을 간직한 이들 덕이다. 할랄 식품을 취급하는 한 식료품점. 누르 아하마드(방글라데시 출신), 황성희(한국 출신) 부부가 외국인 기숙사로 배달 갈 준비를 하고 있었다. 택배로 보낼 수도 있지만, 한국어가 서툰 외국인 근로자들의 민원을 해결할 겸 누르 씨가 직접 배달을 다닌다. 누르 씨에게도 혼자 이겨내야 했던 한국에서의 처음이 있었기 때문이다. 그런 누르 씨의 곁을 지킨 건 아내 황성희 씨. 누르 씨가 쉽지만은 않은 타향살이를 후회하지 않는 것은 사랑하는 아내 덕이다. 20여 년 전 황성희 씨가 주변의 불편한 시선을 견딘 것도 오직 사랑 때문이다. 국경을 넘은 사랑은 지금도 선한 영향력을 발휘하고 있다.

영상물 등급   모든 연령 시청가
방영일           2020. 11. 22
카테고리       교양

더보기

당신이 좋아 할 만한 영상

  • TV조선
  • MBN
  • CHANNEL A
  • Jtbc
  • CJ ENM
  • KBS
  • MBC
  •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