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장동 의혹′ 첫 재판…김만배 "성남시 방침 따른 것"

재생 0| 등록 2022.01.10

유동규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본부장 등 대장동 개발 의혹 5인방에 대한 첫 재판이 열렸습니다. 화천대유 대주주 김만배 씨 등은…

유동규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본부장 등 대장동 개발 의혹 5인방에 대한 첫 재판이 열렸습니다. 화천대유 대주주 김만배 씨 등은 "성남시 지침을 따른 것 뿐"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영상물 등급   모든 연령 시청가
방영일           2022. 01. 10
카테고리       뉴스

더보기
뉴스중심
연속재생동의

당신이 좋아 할 만한 영상

  • TV조선
  • MBN
  • CHANNEL A
  • Jtbc
  • CJ ENM
  • KBS
  • MBC
  •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