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주하의 1월 23일 '이 한 장의 사진'

재생 0| 등록 2018.01.23

뉴스8이 선정한 '이 한 장의 사진'입니다. 서울경찰청 소속 경찰버스 301대 모두가 미세먼지 주범인 경유차인 걸 아십…

뉴스8이 선정한 '이 한 장의 사진'입니다. 서울경찰청 소속 경찰버스 301대 모두가 미세먼지 주범인 경유차인 걸 아십니까. 이 가운데 30%는 2005년 이전에 출시된 노후버스입니다. 그런데도 정부는 경찰버스를, 천연가스 버스로 교체해야 하는 대상에서 제외했습니다. 이유는 예산 부족 탓이라네요. 공회전이 많은 경찰버스는 눈 감아주고, 서민들 경유차만 갖고 뭐라고 하니 어디다 하소연을 해야 할까요.

영상물 등급   모든 연령 시청가
방영일           2018. 01. 23
카테고리       뉴스

더보기
이 한 장의 사진
연속재생동의

당신이 좋아 할 만한 영상

  • TV조선
  • MBN
  • CHANNEL A
  • Jtbc
  • CJ ENM
  • KBS
  • MBC
  •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