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선영, 친구 오나라가 남기고 떠난 편지에 ‘폭풍 눈물’

재생 0| 등록 2017.06.20

박선영(맹라연)은 정신없이 떠나보낸 친구 오나라(민정)가 남기고 간 편지를 읽고 그녀의 사연을 알게 된 뒤 눈물을 흘린다.

박선영(맹라연)은 정신없이 떠나보낸 친구 오나라(민정)가 남기고 간 편지를 읽고 그녀의 사연을 알게 된 뒤 눈물을 흘린다.

더보기

당신이 좋아 할 만한 영상

  • TV조선
  • MBN
  • CHANNEL A
  • Jtbc
  • CJ E&M
  • KBS
  • MBC
  •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