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2/14] 강풍·건조·미세먼지↑…설 연휴에는 큰 추위 없어 (황미나 기상캐스터)

재생 0| 등록 2018.02.14

설 연휴를 하루 앞두고 3월 초순의 날씨를 보이고 있습니다. 현재 전국대체로 바람이 약간 강하게 불고있지만 춥게 느껴지지는…

설 연휴를 하루 앞두고 3월 초순의 날씨를 보이고 있습니다. 현재 전국대체로 바람이 약간 강하게 불고있지만 춥게 느껴지지는 않는데요. 다만 주의해주실점이 있습니다. 강원산지와 동해안에는 강풍 특보가 발효돼있는 상태인데 강원도에 건조경보까지 내려져있습니다. 작은 불씨도 큰화재로 번지기 쉬운 조건이기 때문에 연휴동안 대형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해주시기 바랍니다. 포근해진 날씨는 반갑지만 그 틈을 타고 불청객 미세먼지가 말썽입니다. 현재 WHO 권고기준 전국이 나쁨 상태이고요. 내일은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농도가 짙게 나타나겠습니다. 명절 내내 큰 추위는 없겠습니다. 하지만 내일은 오늘보다는 기온이 내려가면서 이맘때 겨울 날씨가 전망됩니다. 서울 아침 영하 5도로 시작해 낮기온 3도로 아침과 낮기온 모두 오늘보다는 약 5도가량 떨어지겠습니다. 이어서 전국날씨 입니다. 내일 인천 아침 영하 5도로 시작해 낮기온 2도가 전망됩니다. 오늘 아침 영하 0.7도였던 파주는 내일 아침 영하 9도로 뚝떨어지겠습니다. 내일 이천 아침 영하 6도로 오늘과 비슷하겠고요. 내일 용인 아침 영하 6도로 시작해 낮기온 4도가 전망됩니다. 그밖의 전국 아침기온 오늘보다 5도가량 떨어지겠고요. 낮기온 대전 6도 대구 8도 부산 10도로 포근하겠습니다. 동해상의 물결 4m로 매우 높게 일겠습니다. 연휴 마지막날까지 제주를 제외한 전국이 대체로 맑겠고 큰 추위도 없겠습니다. 귀성길 안전운전 하시기바랍니다. 날씨였습니다.

영상물 등급   모든 연령 시청가
방영일           2018. 02. 14
카테고리       교양

더보기

당신이 좋아 할 만한 영상

  • TV조선
  • MBN
  • CHANNEL A
  • Jtbc
  • CJ E&M
  • KBS
  • MBC
  •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