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유미, 현우의 삐친 뒷모습에 방긋 ‘그저 흐뭇’

재생 0| 등록 2018.01.13

정유미(하도나)는 본인에게 삐쳐서 입을 실룩거리며 자리를 떠나는 현우(김범우)의 뒷모습에 그저 번지는 미소를 감추지 못한다.

정유미(하도나)는 본인에게 삐쳐서 입을 실룩거리며 자리를 떠나는 현우(김범우)의 뒷모습에 그저 번지는 미소를 감추지 못한다.

영상물 등급   모든 연령 시청가
방영일           2018. 01. 13
카테고리       드라마

더보기

당신이 좋아 할 만한 영상

  • TV조선
  • MBN
  • CHANNEL A
  • Jtbc
  • CJ E&M
  • KBS
  • MBC
  •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