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명수, 깐죽개그에 어머니들 포복절도 “PD가 시켰어요”

재생 0| 등록 2017.06.18

박명수는 특유의 깐죽거리는 개그를 하며 어머니들의 속을 부글부글 끓게했다. 이어, "PD가 토 달라고 시켰어요"라고 고백하며…

박명수는 특유의 깐죽거리는 개그를 하며 어머니들의 속을 부글부글 끓게했다. 이어, "PD가 토 달라고 시켰어요"라고 고백하며 모두를 웃겼다.

더보기

당신이 좋아 할 만한 영상

  • TV조선
  • MBN
  • CHANNEL A
  • Jtbc
  • CJ E&M
  • KBS
  • MBC
  • SBS